본문바로가기

당진시의회

상단 사용자메뉴

글로벌링크

  • 홈으로
  • 사이트맵
  • 어린이의회
  • english

글자크기조절, 인쇄

  • 글자크기 한단계 확대
  • 글자크기 한단계 축소
  • 글자크기 기본 사이즈
  • 프린트

통합검색

메인메뉴


당찬 당진 당진시의회- 시민과 함께  호흡하는 의회로  거듭나겠습니다. 시민의 참뜻과 지역사회발전을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보도자료

홈으로 > 의정활동 >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제목 당진시의회, 대호지면민들과의 간담회 실시
작성자 당진시의회 작성일 2020/02/11 조회수 27
첨부파일 jpg파일 200210 염해 간척농지 태양광시설 관련 대호지면민 간담회 (1).JPG jpg파일 200210 염해 간척농지 태양광시설 관련 대호지면민 간담회 (6).JPG jpg파일 이종윤 의원 발언.JPG jpg파일 임종억 의원 발언.JPG 
당진시의회, 대호지면민들과의 간담회 실시1
당진시의회, 대호지면민들과의 간담회 실시2
당진시의회, 대호지면민들과의 간담회 실시3
당진시의회, 대호지면민들과의 간담회 실시4
당진시의회(의장 김기재)는 지난 10일 의회 대회의실에서 나 선거구 의원인 이종윤, 임종억 의원 주재로 대호지면민 10여 명과 당진시청 허가과장, 경제에너지과장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태양광발전시설 설치와 관련해 간담회를 실시했다.

지난해 7월 1일부터 정부(농림축산식품부)가 농지법 개정을 통해 염도 5.5dS/m(데시지멘스 퍼 미터, 염도의 단위) 이상인 상습 염해농지에 대해 향후 20년간 태양광발전소 부지로 일시 전용할 수 있게 했다.

이로 인해 당진시 대호지면의 염해 간척농지에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하려는 사업자들이 급격히 증가하고, 이에 따른 주민들의 혼란과 설치 관련 문의가 쇄도하고 있어 주민들과 집행부의 의견을 듣고
해당사업에 관해 논의하고자 이번 간담회가 마련됐다.

주민들은 무분별한 태양광발전사업으로 인해 쌀 농업의 생산 기반 쇠퇴와 자연 생태계의 파괴를 염려했으며, 또한 임대농민들의 생계유지 및 20년이라는 장기간의 사용기간에 대한 위험성에 대해서도 우려 섞인 목소리를 냈다.

이에 시의원들은“가장 중요한 것은 이러한 일로 인해 주민들끼리 갈등이 일어나면 안된다.”면서“지역주민들의 의견을 하나로 모아 한목소리로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주민설명회와 같은 소통 자리도 필요하다면서 당진시의회에서도 최대한 주민들의 피해가 가지 않게 의회에서 할 수 있는 역할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글목록
이전글 당진시의회,‘신종 코로나’대응상황 점검 나서 
다음글 당진시의회, 지역현안 중심의 간담회‘총력’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