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당진시의회

상단 사용자메뉴

글로벌링크

  • 홈으로
  • 사이트맵
  • 어린이의회
  • english

글자크기조절, 인쇄

  • 글자크기 한단계 확대
  • 글자크기 한단계 축소
  • 글자크기 기본 사이즈
  • 프린트

통합검색

메인메뉴


당진시 의회. 시민과 함께 호흡하는 의회로  거듭나겠습니다. 시민의 참뜻과 지역사회발전을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보도자료

홈으로 > 의정활동 >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제목 당진시의회 김명회 의원,“시 운영 프로그램 강사 지원 대책 마련”촉구
작성자 당진시의회 작성일 2020/04/28 조회수 20
첨부파일 jpg파일 200428_제71회 임시회 김명회 의원 5분 발언(1).JPG jpg파일 200428_제71회 임시회 김명회 의원 5분 발언(2).JPG jpg파일 김명회.jpg 
당진시의회 김명회 의원,“시 운영 프로그램 강사 지원 대책 마련”촉구1
당진시의회 김명회 의원,“시 운영 프로그램 강사 지원 대책 마련”촉구2
당진시의회 김명회 의원,“시 운영 프로그램 강사 지원 대책 마련”촉구3
당진시의회(의장 김기재) 김명회 의원은 28일 제71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코로나19로 인한 시 운영 프로그램 강사지원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김명회 의원은 5분 발언에서“지난 제70회 임시회에서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저소득층의 생활을 안정시키기 위한 긴급생활안정자금 98억 원을 포함한 제1회 추가경정 예산안과 관련 조례를 처리했다.”면서“반면에 지원범위에서 벗어나 생활이 막막한 시간 강사와 시민을 위한 지원 방안으로 온라인 강의 지원을 제안한다.”고 집행부에 요청했다.

김 의원은“당진시는 평생학습과, 여성가족과, 문화관광과, 시립도서관을 비롯한 여러 부서에서 경로당 지원사업, 읍‧면‧동 주민자치프로그램 등 연간 약 2,500여개의 평생학습프로그램을 운영 중에 있으며, 여기에 약 400명의 강사가 활동하면서 참여시민 50,000여명의 건강한 여가활동을 책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김 의원은“그러나 코로나19로 인해 지난 2월 24일부터 평생학습 프로그램의 운영이 무기한 중단되고, 평생학습관은 개강조차 하지 못한 상태이며, 언제 개강을 할 수 있을지 기약도 없다.”면서“생계가 막막해진 강사들은 여타 다른 긴급생활안정자금을 지원하는 제도적 범주에도 포함되지 않은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생계수단을 잃은 강사들도, 여가생활을 잃은 시민들도 모두 코로나 우울증을 호소하고 있다.”고 성토하면서“본 의원이 제안한 시민을 위한 온라인 강의는 당진시에서 운영하고 있는 모든 프로그램에 대하여 대면수업이 가능할 때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하는 것으로 강의영상이나 자료를 카카오톡(KakaoTalk), 밴드 등 SNS(Social Network Services)에서 회원들과 공유하고 강의를 진행하는 방식”이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김 의원은“온라인 강의는 기존 예산을 사용하는 것으로 추가적인 예산 부담이 없다.”면서“강사들의 생활 안정과 시민들의 평생교육을 통한 교육·문화·예술 향유 효과를 동시에 얻을 수 있도록 새로운 운영방안을 도입하여 주시기를 제안 한다.”며 5분 발언을 마쳤다.
보도자료 글목록
이전글 당진시의회, 제71회 임시회 개회 
다음글 당진시의회, 활발한 조례안 발의로 시민 대변자 역할‘톡톡’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